본문 바로가기
맛집

검단신도시 채원반찬을 다녀왔습니다.

by 필즈필름 2022. 9. 22.
반응형

채원반찬

회사 출근을 하면 점심과 저녁을 매번 사먹을 수는 없었다. 그래서 햇반을 가득 사놓고 반찬가게를 찾아보다 아주 훌륭한 반찬가게를 찾게 되었다. 검단신도시에 위치한 채원반찬이다. 이곳을 추천하는 이유는 같은 가격에, 내가 가본 반찬가게보다 양이 훨씬 많다는 것이다. 물론 맛도 훌륭하다.

012
채원반찬 내부 모습

채원반찬 내부의 모습이다. 그리 크지 않은 공간속에 반찬들로 꽉꽉 채운 모습이다. 매일 매일 신선한 재료들로 음식을 그때그때 만들어 제공하니 반찬들의 식감이나 색감이 절정을 이룬다. 아래부터는 채원반찬에 양해를 구하고 찍은 반찬 사진들이다. 사진을 찍는다고 냉장고를 함부러 열어보지 않았으니 흐릿하게 나온점 이해바란다.

반응형

01
떡갈비와 도라지무침

먼저 가게 입구를 들어가면 바로 앞에는 그날 그날의 컨셉에 맞춘 음식들이 진열되어 있는데 오늘은 떡갈비와 도라지 무침이다. 일전에 갔을때는 가오리찜이 자리하고 있었는데 두툼한 가로리찜 한팩이 15,000원이였으니 가성비는 괜찮은것 같다.

나물

이름 모를 나물이다. 맛있어서 나도 구매해봤는데 당췌 무슨 나물인지 모르겠다. 줄기를 갈갈이 찢어 묻혔는데 맛있다. 넘어가자.

반응형

생선포 조림

생선포 조림이다. 아직 먹어보지는 않았지만 다음번에 반찬 구매시 한팩 구매해봐야 겠다. 가격은 5,000원

게맛살 샐러드

샐러드다. 개인적으로 샐러드는 그날 뜯어서 그날 다 먹어야하기 때문에 밑반찬으로는 나와 맞지않다. ㅠ 하지만 정갈하게 가득 담겨져 3,500원에 판매가 된다.

오징어포 무침

이것도 다음에 구매해야겠다. 오징어가 비싸니 오징어포 역시 비싸다. 5,000원이다. 색감을 봐라. 제대로 무쳤다.

반응형

고추 양념무침

4팩에 10,000원으로 저렴하면서 양도 많은 채원반찬은 기본찬으로써 아주 훌륭한다. 정갈한 반찬들이 회전율이 빨라 그날 그날 만들어져 판매가 되니 신선할 수 밖에 없을 것이다. 2,500원이라도 양이 많다.

무생채

무생채 맛있다. 계란 후라이에 무생채를 넣고 쓱싹쓱싹 비벼 먹고 싶었지만, 계란까지 구매하면 당직근무 중 너무 번거롭다. 그래도 무생채는 충동구매(?) 하여야 겠다. 그리고 채원반찬에서 계란후라이도 판매하였으면 좋겠다. ㅠ

감자 샐러드

음... 감자 샐러드다. 넘어가자.

반응형

총각 김치

사진을 일률적으로 찍었더니 사이즈를 모르는 단점이 생겨버렸다. 어떻게 설명하여야할지 모르겠다. 그냥 푸짐하다. 가성비가 있다고 생각될 만큼 푸짐하니 구매하는 것도 나쁘지 않을 것 같다. 이것도 다음에 구매 계획이다.

김치

김치다. 요즘 김치값이 너무 비싸서 구매할 엄두가 안난다. 가격도 적당하지만 아무래도 인터넷으로 시켜먹는 분들은 평소데로 인터넷이 양이 더 많으므로 잘 판단 바란다. 그래도 한번은 사먹어 볼테다.

반응형

도다리 튀김

내가 좋아하는 생선이다. 도다리 튀김. 가격도 싸고 한끼 반찬으로는 괜찮을 것 같다. 이번에는 고등어 김치찜과 가오리찜을 샀으니 다음번에 만나자 도다리야 ^^

나물
육계장

국종류도 몇 가지 판매되는데 매일 종류가 바뀌는지 물어보지 못했다. 까먹었다. 다음번에 갔을때 다른 국이 나온다면 추가하여 설명 올리겠다.

북어국

북어국이다. 해장용 북어국으로 자세히 보면 두부는 없다. 다행히 나도 두부가 들어간 북어국은 별로라 이것도 과음한 날을 위해서 다음에 하나 구매해 봐야겠다.

반응형

오늘 사온 반찬

짜잔~ 오늘 사온 반찬들이다. 자세히 보면 스티커가 붙어져 있는 것들은 개별 가격이 따로 붙어져 있으며 붙어져 있지 않는 반찬들인 4개 만원이다. 다른 반찬가게와 가격은 같겠지만 언급했듯이 양이 많으니 기분이 좋다.

김 무침

촉촉한 김무침은 파래와 함께 무쳤다. 맛도 심심하니 밑반찬으로 딱이다. 사랑한다 김무침아.

꼬마게 양념무침

요거 요거~ 가격도 착하지만 딱딱하지가 않아서 먹기 편하고 맛있다. 꼬마게 양념무침은 별미로 판매될 줄 알았지만, 저렴한 가격에 판매되어 맛있게 먹고 있는데 회사 동생들도 좋아한다.

반응형

산나물

혼자살면 제일 먹고 싶은 음식이 나물이다. 매일이 육류, 회, 매운탕 등 사먹는 음식이니 제대로 된 풀반찬이 그리운데, 채원반찬의 산나물은 나의 입맛을 충족한다. 합격.

무생채

안녕 무생채야. ^^

오징어 젓갈

내가 좋아하는 오징어 젓갈. 가격은 조금 나가지만 그렇다고 비싸지는 않다. 옆에 있는 낙지젓갈 보다 저렴하고 푸짐해서 골랐는데 잘 산거 같다. 하지만, 자세히 보면 젓갈에 해바라기씨가 들어가 있다. 나는 젓갈에 씨앗을 넣은 이유를 모르겠다. 사장님 해바라기씨는 좀 빼주세요. 수박도 아니고 씨발라 먹기 싫어요.ㅠ

반응형

명란젓

색깔 영롱한 명란젓갈이다. 맛은 그렇게 짜지 않아 밥과 함께 맛있게 먹었다. 하지만 너무 심심한 맛이라 명란젓을 금방 먹어치우는 효과가 있으니 조심하시길 바란다. 저염식을 좋아하는 분들에게 딱 맞을 것이다.

나물

무슨 나물인지 모르겠다. 그냥 맛있는 나물이다. 이름을 아시면 덧글 바란다. 그냥 맛있다.

고사리, 나물, 도라지

나물 3종 세트. 역시 계란과 참기름만 있었으면 끝장 났을것이다. 회사니 자중하고 밑찬으로 제 역할 하기바란다.

반응형

고등어 김치찜

마지막 고등어 김치찜이다. 고등어는 아주 실하고 커다란 녀석으로 떡하니 몇 덩어리 넣어놓았다. 그리고 김치를 통째 넣어서 김치찜용으로 동생들과 아주 맛있게 먹었다. 다음번에 재구매 의사 100프로다.

 

이렇게 두서없이 발로 막 써내려 가다보니 드디어 사진이 끝났다. 언급했듯이 함부로 냉장고를 열어 사진을 예쁘게 찍는 그런 짓은 하지 않았다. 그래서 서리가 껴서 사진이 뿌연점 양해 바라고, 반찬가게에서 반찬을 구매해서 드시는 분들은 한번 방문한는 것을 추천한다. 가게 안쪽에 음식을 만드는 곳에는 쉐프들께서 아주 분주히, 열심히 그리고 위생복장을 입고 만드는 모습을 보면 믿음도 가고 맛과 양에 추천하고 싶다. 채원반찬 다음에 또 보아요. 안녕.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