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

불로동 동태탕, 아구찜은 바다 양푼이동태탕

by 필즈필름 2022. 8. 11.
반응형

아구찜을 먹으러 갈 때면 집 근처 바다 양푼이 동태탕으로 간다.

바다 양푼이 동태탕

가격 착하고 푸짐한 양에 두명이서 소짜 하나 시키고 소주 각 1병씩이면 딱 적당하다. 그리고 동태탕 국물도 서비스로 나오니 일부러 찌게나 탕까지 시킬 필요는 없다.

혼술이 땡겨 홀로 식당에 가서 아구찜을 시켰다. 

친절하신 사장님과는 길 가다가도 인사하는 사이인데 볼때마다 늘 웃어주신다.

이 가게는 3년이 되었는데 장사가 잘된다. 특히 가을 겨울은 정말 바쁜데 평소에도 나는 점심, 저녁 시간을 피해서 간다.

오소리 감투

아구찜이 나왔다.

아구찜 위에 토핑으로 얹힌 오소리 감투는 이 식당의 컨셉이다. 쫀득하니 맛있다. 그리고 제일 작은 사이즈이지만 양은 걱정말자. 배부를 정도이니. ㅎ

이 곳만의 레시피는 다른 아구찜 가게와 달리 약간 부드러운 맛이 있는데, 사장님께 여쮜보니 체인점 양념을 받아쓰니 맛이 없어서 직접 만든 양념으로 레시피한다고 하신다.

 

맵기는 보통인데 끝맛이 살짝 매콤한 맛이 난다.

그래서 매운걸 싫어하거나 좋아하는 분들이라면 기호에 맞게 안맵게, 약간 맵게, 아주 맵게를 택해서 꼭 주문전에 이야기 하자.

바다 양푼이 동태탕 메뉴

보통 소짜에 혼자 먹으면 양이 많아서 다 못먹을때가 있는데 걱정말고 그럴 땐 포장해 간다. 그리고 남은 양념은 복음밥으로 가져가면 다음날 점심 식사도 해결 된다.

 

하지만 아쉬운 점이 하나있다.

이곳은 동태탕만 배달되는데 아구찜 같은 경우 식으면 맛이 없다고 배달을 하지 않는다. 사장님의 프라이드를 느낄수 있는 대목이지만, 가끔씩 집 밖을 나가기 싫을 땐 배달이 안되니 아쉬움이 좀 남는다. 그리고 일요일은 정기 휴무이니 꼭 피하자.

 

어쨌든 불로동에 사는 사람이라면 추천한다. 맛있게 드시고 좋은 하루 보내시길 바란다. 안녕

반응형

댓글0